• 2019-05-20 13:23 (월)
TOP
나경원 원내대표, "文대통령 경제인식·경제 생각...답답하다"
나경원 원내대표, "文대통령 경제인식·경제 생각...답답하다"
  • 오현수 기자
  • 승인 2019.05.15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서울=포커스투데이) 오현수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5일 "대한민국 경제에 대해 대통령의 경제인식과 경제를 보는 생각이 우리의 마음하고 떨어져 있다는 것이 답답하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소상공인 살리기 경제특위 임명장 수여식에서 "실업률, 자영업자 폐업률 이런 이야기를 하다보면 너무 입이 아파서 말을 하기 싫다"며 이같이 밝혔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답은 딱 하나, 소득주도성장이라고 대표되는 이 정부의 '좌파사회주의 실험정책'을 끝내는 것이 그 길이다"고 주장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주 52시간, 최정임금의 급격한 인상' 이러한 부분을 바로 잡기 위해서 한국당이 '국민부담경감3법'을 내놓기도 했고 특히 서민들의 먹고사는 문제인 자영업자를 살리는 일, 소상공인 살리는 일이 그 첫 번째"라고 강조했다.

또한 "업종별, 지역별 차등을 하는 최저임금을 하자’라든지 또는 '유통산업발전법상의 상생기금 수수금지', '상권사전 영향평가를 강화'한다든지 또는'소상공인연합회를 지정기부금단체로 지정'하겠다든지, '젠트리피케이션을 방지하는 대책'이라든지 여러 가지를 만들었다. 이것은 국회에서 논의하겠지만 조금 늦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대한민국의 소상공인들이 정말 당당할 수 있도록 어깨 필 수 있도록 눈물 흘리지 않도록 한국당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