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07-23 18:02 (화)
TOP
주광덕 의원, 윤석열 인사청문회 증인···윤우진 '뇌물 수수혐의' 고발
주광덕 의원, 윤석열 인사청문회 증인···윤우진 '뇌물 수수혐의' 고발
  • 오현수 기자
  • 승인 2019.07.05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

(서울=포커스투데이) 오현수 기자 =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증인으로 채택된 윤우진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상 뇌물 수수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주광덕 의원은 5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 법제사법위원는 지난 1일 윤석열 후보자 인사청문회 증인으로 채택된 윤우진은 2012년부터 2013년 용산세무서장 거액 뇌물수수사건의 당사자"라고 이같이 밝혔다.

주광덕 의원은 "당시 뇌물수수혐의로 경찰조사를 받던 중 해외도피를 했던 윤우진이 사용한 차명폰에서 윤석열 후보자가 소개시켜준 대검 중수부 출신의 변호사가 문자를 보낸 것이 언론에 보도된 바 있고 윤우진이 강제 송환된 후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인사청문회에 채택된 증인 5명 중 중요 증인 윤우진은 최근 해외로 도피했음이 확실시되고 대검 중수부 출신 변호사 등 2명의 증인도 잠적한 것은 인사청문회를 고의적으로 회피하고 방해하는 일들이 계속 벌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주광덕 의원은 "이제 검찰 나서서 공소시효가 남아있는 윤우진에 대한 뇌물수수 의혹에 대해 철저하게 수사해 엄중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