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21 23:37 (목)
TOP
"불화수소 대북 반출 없어…日 근거없는 주장 즉시 중단해야"
"불화수소 대북 반출 없어…日 근거없는 주장 즉시 중단해야"
  • 오현수 정치부 기자
  • 승인 2019.07.11 0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9일 오후 4시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룸에서 일본의 '불화수소의 북한 반출 의혹' 제기와 관련 기자단 브리핑을 통해 "일본으로부터 수입된 불화수소가 북한을 포함한 유엔 결의 제재 대상국으로 유출됐다는 어떠한 증거도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히고, 일본 정부가 주장한 '불화수소의 북한 반출 의혹'을 정면으로 반박하고, "일본의 근거 없는 주장을 즉시 중단하기 바란다."는 취지의 브리핑을 가졌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9일 오후 4시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룸에서 일본의 '불화수소의 북한 반출 의혹' 제기와 관련 기자단 브리핑을 통해 "일본으로부터 수입된 불화수소가 북한을 포함한 유엔 결의 제재 대상국으로 유출됐다는 어떠한 증거도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히고, 일본 정부가 주장한 '불화수소의 북한 반출 의혹'을 정면으로 반박하고, "일본의 근거 없는 주장을 즉시 중단하기 바란다."는 취지의 브리핑을 가졌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9일 일본의 불화수소(에칭가스) 북한 반출 의혹 제기에 대해 "어떤 증거도 발견되지 않았다"며 "근거없는 주장"이라고 일축했다.

성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가진 자리에서 "최근 일본으로부터 불화수소를 수입해 가공하거나 수출한 기업을 대상으로 긴급 조사를 실시했다"며 "불화수소의 수입·가공·공급·수출 흐름 전반을 점검한 결과 일본으로부터 수입한 불화수소가 북한을 포함한 UN 결의 제재 대상국으로 유출됐다는 어떠한 증거도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관련 기업이 전략물자 수출통제와 관련한 국내 법령에 따라 수출허가를 받고, 최종 사용자보고 등 각종 의무도 적법하게 이행하고 있음을 재차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일본의 책임있는 자세도 촉구했다. 

성 장관은 "의혹에 근거가 있다면 일본은 UN 안보리 결의 당사국으로서 구체적인 정보를 한국을 포함한 유관 국가와 공유하고 긴밀히 공조하는 것이 책임 있는 자세일 것"이라며 "일본 측 관계자의 근거 없는 의혹 제기는 한국의 전략 물자 수출통제제도를 높이 신뢰하는 국제사회의 평가와 완전히 상반된 것인만큼 근거없는 주장을 즉시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성 장관은 한일 양자협의 일정을 묻는 질문에 "12일 오후로 조율중이며, 장소는 도쿄가 될 것이며, 참석 범위와 논의 내용 등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