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8-04 02:54 (화)
TOP
경남FC, ‘총알탄 사나이’ 황일수 영입
경남FC, ‘총알탄 사나이’ 황일수 영입
  • 손봉희 기자
  • 승인 2020.01.14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FC가 울산 현대의 ‘총알탄 사나이’ 황일수를 영입하며, 네게바와 함께 측면의 기동성을 한단계 더 높였다

경남은 황일수 영입을 위해 많은 공을 들였다. 황일수 영입전에는 많은 구단이 가세했지만 최종적으로 울산과 이적 합의점을 찾으며, 마침내 황일수는 경남의 붉은색 사선 유니폼을 입게 되었다.

황일수는 부산정보고-동아대를 거쳐, 2010년 대구FC에서 입단 2013년까지 4시즌을 뛰었고, 2014년 제주로 이적해 활약을 이어 갔다. 이후 상주에서 군 복무를 마친 2017년 제주로 복귀했고, 그해 옌볜 푸더 감독으로 있던 박태하 감독의 요청으로 이적했으나, 2018 시즌 연변과 계약을 해지하고 울산으로 오면서 K리그로 복귀했다. K리그 통산 237경기에 출전하며 42득점 38도움을 기록한 베테랑 공격이다.

황일수는 우산인 볼트에 빗대 ‘황볼트’라는 별명을 가지만큼 K리그 100m 주파가 수준급인 선수이다. 특히 빠른 발과 172cm 72kg의 작은 체구에서 나오는 힘을 이용한 시원한 드리블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 잡는 선수이다.

황일수는 2017년 6월 생애 첫 태극마크도 달았다. 이라크전에 첫 출전하며, A매치 데뷔전을 치뤘고, 월드컵 예선에 출전하는 등 4경기를 뛰었다.

황일수는 “경남FC의 사선 유니폼을 입게 되어 영광이다. 특히 저와 같은 포지션인 설기현 감독님 밑에서 배울 수 있게 되어 너무 좋다. 경남 경기를 하러 올 때 마다, 팬들이 열성적이다 느낌이 많이 들었는데, 올해 팬들에게 가장 사람 받는 선수가 되록 하겠다”라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황일수는 메디컬 테스트 등의 모든 절차를 마쳤으며, 15일(수) 태국전지훈련에 합류해 올 시즌 준비를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