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5-29 17:27 (금)
TOP
ROAD FC-아프리카TV, 격투대회 ARC 001 대진 확정!
ROAD FC-아프리카TV, 격투대회 ARC 001 대진 확정!
  • 안종원 기자
  • 승인 2020.05.1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OAD FC (로드FC)와 아프리카TV가 야심 차게 준비한 ARC 001의 대진이 확정됐다. 화끈한 타격가들과 대한민국 격투기의 미래를 이끌어갈 유망주들이 총출동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23일 ROAD FC와 아프리카TV는 서울시 잠실 롯데월드타워 지하에 위치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ARC 001 (AfreecaTV ROAD Championship)을 개최한다.

ARC는 숏 콘텐츠를 선호하는 젊은 세대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형태의 종합격투기 대회다. 공격적이고 다이나믹한 경기를 위해 ROAD FC의 기존 룰을 변경, 새로운 시도로 종합격투기 트렌드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대회는 총 10경기로 진행, 20명의 파이터가 케이지에 오른다. 메인 이벤트는 ‘싱어송 파이터’ 허재혁(35, IB GYM)과 배동현(35, 팀 피니쉬)의 경기가 장식한다. 현직 보컬 트레이너이자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허재혁이 데뷔전 이후 오랜만에 승리를 노리고 있다.

코메인 이벤트는 ‘몽골 복싱 국가대표’ 난딘에르덴(33, 팀 파이터)과 ‘낭만 주먹’ 김세영(30, 팀 코리아MMA)이 대결한다. ROAD FC 무대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던 파이터로 난딘에르덴은 복싱 실력, 김세영의 경우 웰라운더 스타일이다.

최근 ROAD FC에서 제작한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맞짱의 신> 우승자 박승모(27, 팀 지니어스)와 준우승자 신윤서(17, 남양주 팀파이터)의 출전도 눈에 띈다. 박승모는 이성수, 신윤서는 김산과 대결이 예정돼 있다.

박승모는 세계 우슈 선수권대회 2연패를 차지한 강자로, 맞짱의 신에서도 남다른 실력을 보여주며 우승했다. 신윤서는 만 17세의 어린 파이터지만, 경기를 치를수록 성장하며 준우승까지 차지해 ROAD FC 프로 무대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신윤서와 대결하는 김산(19, 최정규MMA)도 굽네몰 ROAD FC 057에서 데뷔, 54초 만에 승리해 주목해야 할 선수다.

ARC 001은 코로나19로 인해 23일 무관중 경기로 치러진다. 의료진이 현장에 항시 대기하며 출입하는 모든 스태프 및 선수, 지도자들은 마스크를 필수로 착용해야 한다. 출입 시 체온 체크와 손 소독제 사용도 필수이며 출입하는 인원들의 좌석도 1m 이상 간격을 유지한 채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