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9-18 15:37 (금)
TOP
디스패치, 이태원 클럽 방문 아이돌 공개
디스패치, 이태원 클럽 방문 아이돌 공개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0.05.18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스패치가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시행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중 이태원 클럽에 방문한 아이돌 멤버가 방탄소년단 정국, 아스트로 차은우, NCT 재현, 세븐틴 민규라고 밝혔다. 

디스패치는 18일 단독 보도를 통해 정국, 차은우, 재현, 민규가 지난 4월 25일 이태원에서 머물렀다고 밝혔다. 

해당 보도에서 이들이 식당과 유흥시설 2곳을 방문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들이 이태원을 방문한 이후 이태원 클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며 그 이후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 네 사람은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이태원 유흥시설을 방문 후 차은우와 재현은 활동을 이어갔다는 것이다. 디스패치는 코로나19에 대한 안일함과 소속사의 무책임을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