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5-29 17:27 (금)
TOP
e스포츠 대회 플랫폼 'LVUP.GG' 누적 참가자 1.5만명 돌파
e스포츠 대회 플랫폼 'LVUP.GG' 누적 참가자 1.5만명 돌파
  • 김민서 기자
  • 승인 2020.05.20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e스포츠 회사인 빅픽처인터렉티브(대표 송광준)은 자사가 운영하는 e스포츠 플랫폼인 레벨업지지(LVUP.GG)가 누적 참가자 수 1.5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레벨업지지는 모든 게이머를 위한 e스포츠 플랫폼으로 아마추어 게이머들이 양질의 게임 대회를 참여하고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대회가 상시 개최되고 있으며, 대회를 주최하고 싶은 주최사와 대회에 참여하고 싶은 유저가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e스포츠 플랫폼이다.

코로나 사태로 인해 오프라인 e스포츠 대회가 취소 또는 연기되면서 온라인 대회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고 레벨업지지에서도 지난 3개월 동안 무려 40여개 이상의 온라인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 운영됐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진행된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2020 오버워치오픈디비전’ 시즌1과 시즌2에서 레벨업지지는 오버워치 오픈디비전에 한국 e스포츠 플랫폼 최초로 스위스 포맷(swiss-format)을 제공했고 블리자드 보안성 테스트를 통과해 서비스 취약점의 안정성을 검증받았다.

지난 4월 30일에는 총 상금 5,000만원 규모의 ‘배틀그라운드 스매시컵 2020’ 시즌2의 예선이 레벨업지지를 통해 진행되어 API 연동을 통한 경기 결과 자동 집계 및 전적 자동갱신을 통해 쾌적하고 퀄리티 높은 시스템을 제공해 참가자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기도 했다.

이외에도 레벨업지지는 라이엇게임즈의 리그오브레전드, 넥슨의 서든어택 등 다양한 종목의 대회가 개최되고 있으며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하스스톤, 반다이남코의 철권7, 라이엇게임즈의 신작 FPS 게임인 발로란트 등 유저들이 원하는 다양한 게임대회를 준비 중에 있다.

빅픽처인터렉티브 송광준 대표는 "정부가 게임산업을 비대면 경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산업이라 칭하며 육성 의지를 밝힌 만큼 대한민국 게임산업의 성장과 정책 방향에 맞물려 레벨업지지 플랫폼도 게임, e스포츠 산업의 성장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