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9-18 15:37 (금)
TOP
'코리안 듀오' 권창훈-정우영, 분데스리가 리그 출전 대기
'코리안 듀오' 권창훈-정우영, 분데스리가 리그 출전 대기
  • 손봉희 기자
  • 승인 2020.09.16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라이부르크 권창훈 선수(출처:라이부르크 공식 SNS)

프라이부르크의 ‘코리안 듀오’ 권창훈과 정우영 선수가 분데스리가 리그 첫 경기 출전을 앞두고 있다. 20-21 분데스리가 리그 슈투트가르트와 프라이부르크의 맞대결은 오는 19일 진행된다.  

프라이부르크는 새 시즌의 시작을 ‘코리안 듀오’의 활약 덕분에 기분 좋게 맞았다. 프리시즌부터 여러 공격포인트를 기록한 권창훈과 정우영은 활발한 움직임으로 팀 승리에 일조했다. 권창훈은 멋진 발리슈팅으로 선제골을 넣고, 골대를 맞힌 정우영은 풀타임을 소화하는 등 이번 시즌의 ‘키플레이어’임을 증명했다.

권창훈과 정우영은 다가오는 슈투트가르트와의 경기에서도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시즌까지 팀 내에서 주전 공격수로 뛰던 루카 발트슈미트가 벤피카로 떠난 빈자리를 ‘코리안 듀오’가 메울 것으로 예상된다. 크리스티안 슈트라이히 감독은 특히 정우영에 대한 기대를 보인 바 있다. “분데스리가 경기에서도 잘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높게 평가했다.

프라이부르크의 리그 첫 경기 상대는 한때 챔피언스리그까지 출전한 경험이 있는 ‘전통 강호’ 슈투트가르트다. 경기력 하락으로 2부 리그로 강등되기도 했지만,  올 시즌 승격하며 과거 영광을 재현하고자 한다.

한편, 이번 경기에는 미니 한일전도 예정되어 있다. 슈투트가르트에는 와타루 엔도가 뛰고 있어 권창훈, 정우영과의 미니 한일전이 성사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